'행운의 꽃' 소철, 거제조선소에 활짝 폈다 :: 삼성중공업 블로그

'행운의 꽃' 소철, 거제조선소에 활짝 폈다

SHI 이야기/- SHI 인사이드 2016.07.25 14:44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에 꽃을 본 사람에게 행운을 가져다 준다는 소철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소철나무는 가정에서도 관상용으로 많이 키워 우리에게 친숙한 나무인데요. 
처음 꽃을 피우기 위해서는 50~100년이 걸리기 때문에 꽃을 볼 기회가 매우 적다고 합니다.

백년에 한 두번 꽃을 볼 수 있는 만큼,
북미와 북유럽에서는 소철꽃을 보면 행운이 찾아온다는 속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그럼 100년만에 핀다는 소철꽃, 자세히 살펴 볼까요. 


소철나무 꽃은 둥근 형태의 암꽃과 긴 모양의 수꽃이 있는데, 이번에 삼성중공업에 핀 꽃은 수꽃입니다.
글러브 모양으로 꽃이 피었는데, 손에 들어온 행운을 꽉~ 잡으라는 뜻이 아닐까 합니다.^^

 


소철나무는 은행나무, 메타세콰이어와 함께 살아있는 화석으로 불립니다. 
공룡이 뛰어놀던 중생대 시절부터 살기 시작해서 무려 2억만년이 지난 지금까지 살아남았다고 합니다.  
삼성중공업도 소철나무 만큼이나 오래가는 장수 기업으로 거듭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소철나무 사진을 보고 계신 모든 분께 황금빛 행운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