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직원의 정성이 저소득층 청소년들의 따뜻한 식사로 사용됩니다.

SHI 이야기/- SHI 행복나눔 2017.09.19 10:09

삼성중공업(대표이사 사장 박대영) 임직원들이 올해도 지역 내 저소득층 청소년들의 급식비를 지원하기로 하고, 지난 19일 거제교육지원청에서 전달식을 가졌습니다.

전달식에는 거제교육지원청 이승열 교육장,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용희 사무처장, 삼성중공업 총무팀 이성웅 상무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삼성중공업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모아진 1억4천9백만원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거제 관내 15개 중˙고교 결식학생 282명의 1년간 급식비로 지원될 예정입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2004년부터 지역 내 가정 형편이 어려운 청소년들의 급식비를 지원해 왔습니다.  

지난해까지 임직원 모금액 22억 7천여만원이 사용되어, 6,000여명의 청소년들이 따뜻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