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重, LNG-FSRU 핵심장비 독자 개발 :: 삼성중공업 블로그

삼성重, LNG-FSRU 핵심장비 독자 개발

SHI는 지금/- News 2017.09.21 10:31

LNG를 가스로 기화시키는 LNG 재기화시스템 'S-Regas(GI)' 개발
- 21日 실증설비 시연회 개최, 19개 선주사 관계자 40여명 참석
- 해수로 인한 부식 최소화, 에너지 5% 이상 절감하는 친환경 기술
- 국산화로 원가경쟁력 향상, 국내 기자재업체와 상생협력도 강화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FSRU]

 

삼성중공업이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 재기화 설비의 핵심 장비인 LNG 재기화시스템을 독자 기술로 개발, 국산화했다.

삼성중공업은 'S-Regas(GI)'로 이름 붙인 새 시스템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1일(木) 고객사를 대상으로 실증설비 시연회를 개최했다.

시연회에는 세계적인 LNG-FSRU 운용선사인 골라(Golar)LNG, 호그(Höegh)LNG, 가스로그(Gaslog)를 비롯한 국내외 19개 선주사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했다.

S-Regas(GI)는 글리콜(Glycol) 혼합액을 이용해 LNG를 기화시키는 방식의 시스템이다.
삼성중공업은 앞서 개발한 해수(海水) 직접식 재기화시스템의 후속으로 S-Regas(GI)를 개발했다. 

S-Regas(GI)는 해수(海水)로 LNG를 직접 가열해 기화시키는 종전 방식에 비해 부식(腐蝕)의 우려가 적고, 재기화에 사용되는 에너지도 5% 이상 절감할 수 있는 친환경 기술이다.

LNG 재기화시스템 국산화에 따른 원가절감 효과는 물론이고 효율적인 납기 및 품질 관리도 가능해지는 등 S-Regas 개발로 LNG-FSRU 시장에서 삼성중공업의 수주 경쟁력이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LNG 재기화시스템에 필요한 주요 부품을 국내에서 조달함에 따라 국내 기자재업체와의 상생 협력도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