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NG 재기화 시스템 2

삼성重, 2,500억원 규모 LNG-FSRU 수주

독자 개발한 LNG 재기화시스템 'S-Regas(GI)' 탑재하는 첫 선박 - 9월 시연회에서 우수한 성능과 안전성 입증, 실선(實船) 적용 성과 - 국산화 통한 비용절감, 품질∙납기 향상이 수주 경쟁력으로 이어져 [삼성중공업이 2015년에 건조한 동급(17만 입방미터) LNG-FSRU] 삼성중공업이 2,500억원 규모의LNG-FSRU (Floating Storage and Regasification Unit, 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 재기화 설비) 1척을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18일 마루베니(Marubeni), 소지쯔(Sojitz), 페르타미나(Pertamina) 컨소시엄과 17만㎥급 LNG-FSRU 건조계약을 체결했다. LNG-FSRU는 해상에서 LNG를 천연가스를 기화한 뒤 육상의 소비처에 직접 ..

SHI는 지금/- News 2017.10.18 (6)

삼성重, LNG-FSRU 핵심장비 독자 개발

LNG를 가스로 기화시키는 LNG 재기화시스템 'S-Regas(GI)' 개발 - 21日 실증설비 시연회 개최, 19개 선주사 관계자 40여명 참석 - 해수로 인한 부식 최소화, 에너지 5% 이상 절감하는 친환경 기술 - 국산화로 원가경쟁력 향상, 국내 기자재업체와 상생협력도 강화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FSRU] 삼성중공업이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 재기화 설비의 핵심 장비인 LNG 재기화시스템을 독자 기술로 개발, 국산화했다. 삼성중공업은 'S-Regas(GI)'로 이름 붙인 새 시스템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1일(木) 고객사를 대상으로 실증설비 시연회를 개최했다. 시연회에는 세계적인 LNG-FSRU 운용선사인 골라(Golar)LNG, 호그(Höegh)LNG, 가스로그(Gas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