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프사진 재미있게 찍어보기

Enjoy 라이프 2012. 3. 17. 23:39

점프사진 좋아하세요?
사진은 재미가 있어야 한다는게 제 생각입니다. 오늘은 점프사진 재미있게 찍는 법을 알려드릴게요.
사진은 일종의 트릭이 있다고 봐야겠죠. ㅎㅎㅎ

제가 좋아하는 사진입니다.
물론 저렇게 보드를 잘 타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사진 한장으로 사람들에게 착각을 일으키기도 하지요.
실제로 저 사진을 찍을때 많은 사람들이 웃거나 신기하게 쳐다봅니다.
자 그럼 뭐가 필요할까요? ^^


찍어주는 사람과 찍히는 사람이 있어야겠죠.
그 다음은 당연히 카메라가 있어야하고 ㅎㅎㅎ
제일 중요한 건 광각렌즈가 있어야 합니다. 제가 보유한 모델이 니콘이다보니 다른렌즈는 잘 모릅니다.
일단 브랜드별로 비슷비슷하게 렌즈를 만들어 주니깐 크게 다르진 않을 겁니다.


풀바디에서는 14-24(와~비싸더군요)를 준비하시고, 크롭바디에서는 10-24 , 14-24 와 같은 최대 광각을 할 수 있는 렌즈를 준비합니다.
이번에는 토키나 렌즈를 사용했습니다. 11-16 렌즈라고 들었는데 생각보다는 좋더군요.
하지만 금액이 여유가 있다면 카메라와 렌즈는 같은 회사가 제일 좋겠죠.


이제 준비가 되었으면 두 사람이 서로 호흡을 맞추고 뛰면 됩니다.
가능하면 연사로 찍어주면 좋고, 타이밍을 잘 맞추시는 분은 한방에 찍으시면 됩니다.
사진에는 높이 뛴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 본다면 낮게 뛰는 거랍니다.
카메라와 렌즈의 트릭이죠 ㅎㅎㅎ
그러면 이제 앉아있는 저 카메라에 찍힌모습을 볼까요?


저는 체조선수가 아닙니다.
다리도 저렇게 뻗어지진 않아요. ㅎㅎㅎ
저 위의 사진을 보시면 옆으로 찢어진게 아니라, 약간 앞으로 벌려진다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찍은 사진을 본다면 정말 체조선수처럼 보이죠. 높이도 굉장하고요.


어디든지 여행을 가신다면 본인만의 사진을 한 장정도 찍어둔다면 나중에 훨씬 기억에 남겠죠.


때로는 해를 등지고 뛰어보기도 합니다.
얼굴이 안 나오니 더 멋있는듯 하네요. ㅎㅎㅎ


초창기때 울릉도에서 찍었던 사진입니다. 머리카락이 좀 길다보니 정리가 안됩니다.
이 사진 이후로는 꼭 모자를 쓰기로 했지요. 표정도 관리가 안되고요.
찍는 사람이 한번에 못 찍고 여러번 점프를 하다보니 힘들어서 표정관리가 잘 안되더군요.ㅎㅎㅎ
중요한 건 시간이 지날수록 젊어보이네요. 점프탓인가요? ^^


이번에는 국경을 넘어서 중국 만리장성에서도 한번 뛰어봅니다.
구경하는 외국인들도 신이 나는가 봅니다.



 
자, 다시한번 확인할게요.
꼭 광각렌즈가 되어야지 효과가 극대화된다는 것.
사진을 찍을때 카메라는 최대한 낮게.
그리고 부끄러움을 참아야지 좋은 사진이 나온다는 것.
한순간 창피함을 넘어선다면 평생 웃을 수 있는 사진이 나오니까요.
남들이 미쳤다고 말하신다면 그대로 받아 들이세요.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은 미친 사람들이라고 생각하다보니 저는 괜찮은 듯 합니다.

 
무조건 사진을 잘 찍으시려고 하지 말고, 재미있게 즐기는건 어때요? ㅎㅎㅎ
이제 봄이 시작되었습니다.

움츠렸다가 뛰어오르는 개구리처럼
우리 모두 폴짝 뛰어올라 봐요.

이상 재미있는 점프사진 찍는법 이었습니다.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elbournequeen 2012.04.23 15: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제가 좋아하는 사진이예요. 하하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