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마이스터高 위해 조선분야 전과목 교재 개발!

SHI는 지금/- News 2012.03.29 15:30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가 산학협력을 맺은 조선산업 마이스터고를 위해 국내기업 최초로 관련분야 전과목 교재를 개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바로 어제(3/28)! 조선분야 마이스터고인 거제공업고등학교에서 김병수 상무(총무팀), 김종우 상무(인사기획팀), 기술연수원 황영무 원장, 김현근 교장 및 관계자 50명이 참석해 ‘교재개발 및 발전기금 전달식’을 가졌답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08년부터 거제공고와 산학협력을 맺고 17종의 교재개발에 대한 세부계획을 수립했는데요. 거제조선소에서는 5년 이상 풍부한 실무 경험을 갖춘 현장전문가와 석·박사 출신 사원 약 60명이 참여했고 학교측에서도 30명의 전공교사가 힘을 보탰습니다.

그 결과 '09년 6종에 이어 '10년 5종, '11년 6종이 경남교육청의 심의를 통과해 조선 기술자를 꿈꾸는 학생들의 수업에 활용되고 있습니다. 김현근 교장은 “실제 작업환경이 잘 반영되어 있어 학생들의 이해가 쉽다. 바쁜 업무 중에도 후배들을 위해 교과서 제작에 참여한 분들에게 정말 감사드린다”며 고마움을 전했습니다.

집필위원으로 활약한 직원들은 발전기금 전달로 다시 한번 조선 꿈나무들을 응원했습니다. 지난해 '09년, '10년 원고료 중 십시일반으로 3,000만 원을 모금한 것에 이어 올해는 9,000만 원 상당의 '11년 집필료 전액을 학교측에 기탁하기도 하였습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지난 3년간 많은 사람들이 심혈을 기울인 만큼 우리가 만든 책으로 공부한 친구들이 최고의 전문가가 되어 조선산업의 1등 공신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거제공고가 마이스터고로 지정되기 전인 2001년부터 선박관련 강의는 물론 특수용접기, 용접봉 등 실습 교보재를 매년 지원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3.30 08: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