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호회 ~ing] '포세이돈'을 만나다 - 야구 동호회

SHI 이야기/- SHI 사람들 2013.01.22 17:10

'야구'는 많은 스포츠 중 가장 사랑받는 운동경기가 아닐까 싶은데요. 삼성중공업에도 야구에 대한 열정이 남다른 직원들이 많이 있답니다. 거제조선소만 해도 포세이돈(1팀)과 리그로 운영되는 야구동호회 14팀 그리고 동호회에 가입은 되지 않았지만, 소위 마이너리그만 6~7팀 정도이니 과연 야구매니아들 답죠? ^^

그중에서도 지난 2002년 발족되어 올해로 11년째 활동을 하고 있는 포세이돈은 삼성중공업 야구동호회를 대표할만한데요. 그럼, 지금부터 포세이돈 야구동호회를 한번 만나볼까요!?



「포세이돈」이라는 이름은 잘 아시다시피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신'인데요. 해양, 바다 등 조선업과 연관된 이름을 생각해내다 고민끝에 탄생한 이름이라고 합니다. 포세이돈이 '바다의 신'인 것처럼, 야구의 신이 되고자 하는 열망이 담겨있는 게 아닐까요? ^^

현재 포세이돈에서 활동하고 있는 회원은 단장이하 여성매니저(2명)까지 총 26명. 
이들은 1년 55주 중 약 40~50주를 사내 동호회 야구경기에 참가할 만큼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데요. 매주 토.일.공휴일에는 각 동호회와 경기를 진행하고 있으며, 년 2회(조선소장배, 중우회장배)에 걸쳐 연중리그도 실시하고 있습니다.

보통 월 2회 정도 일과 후에 4시간씩 연습을 진행하고 있는데요. 장시간 연습이 힘들법도 한데, 그저 재밌고 조금씩 늘어가는 실력을 볼때마다 욕심이 더 생긴다고 합니다.

포세이돈의 야구실력은 그들의 우승전적만 봐도 알 수가 있는데요.
2005년 부산스카이리그 우승
2007년 해수부장관배 전국야구대회 우승
2007년 마산리그 1부 우승
2010년 마산리그 1부 준우승
2011년 AJ렌트카배 전국직장인 야구대회 8강
2012년 넥센 히어로즈배 직장인야구대회 8강 등

이외에도 다수대회에서 우승하거나 상위권에 진출하는 등 아마추어 야구단으로는 상당한 실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동호회 입단하는 선수 선발 규정은 특별히 제한되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야구 미치광이'로 불릴 만큼 열정이 많고, 선후배간 인간관계가 좋은 직원을 뽑습니다. 특히나 야구에 빠져 가정을 등한시하는 회원들이 나오지 않도록 하기 위해 주말은 예외로 두더라도 '평일엔 가정에 충실한 자'를 강조한다고 하네요. ^^ 

포세이돈 동호회 회장에게 야구를 잘할 수 있는 팁이 있냐고 물어보니, "야구에 대한 열정이 있고, 몸으로 익히는 반복훈련을 충실히 한다면 운동신경이나 순발력이 다소 떨어지는 사람들도 충분히 야구매니아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해요." 라며 정신력과 의지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포세이돈 야구동호회는 11년을 맞은 올해 멤버 4~5명을 더 충원하여 팀컬러를 새롭게 바꾼다는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에너지 넘치는 젊은 친구들이 팀의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이라고요. 올해는 전국대회 우승이라는 새로운 도전에 나설 이들의 활약이 기대됩니다. ^^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준대 2013.02.18 14: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구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만나 창단11년째 맞이하고 있습니다.
    야구는 타종목에서 볼수없는 "희생번트"라는 작전이 존재하는 스포츠입니다.
    즉, 배려가 필요한 스포츠이며, 회사생활에서도 꼭~ 필요한 내용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타에 모범이 될수 있도록 언제나 노력하겠으며, 또한 올해는 신규맴버 가입으로
    (홍정헌,채희승,이준영)가입축하^^~~
    기존보다 신.구조화를 잘~ 완성하여 꼭~~전국대회 정상에 서도록 하겠습니다.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포세이돈 감독-

  2. 김원오 2013.02.18 14: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구의 열정으로 모인 포세이돈 입니다.
    그 열정 쭉~~ 이어가길...
    '13년 전국대회 우승을 향해~ 포세이돈 화이팅!!!

  3. 이준영 2013.02.18 14: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야구팀에 들어오게되어 영광입니다.
    많은걸 배우고 보탬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4. 이동호 2013.02.18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가족같은 분위기의 포세이돈!!!!
    올해는 꼭 전국대회 우승할 수 있도록 보탬이 되겠습니다~~~~
    포세이돈 화이팅~~

    PS : 저의 단독 샷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5. 고경수 2013.02.18 15: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때 기억이 생생하네요..전국대회 첫 출전에 너무 긴장한 나머지 팀에 많은 보탬을 주지 못했는데...그래도 믿고 기용해준 준대 감독님.. 지금은 떠나 있지만 그때 추억은 잊지 못하겠네요...신입 회원들도 많이 들어오시고. 앞으로도 포세이돈 많은 발전과 멋진 모습 기대합니다..

  6. 고석현 2013.02.18 15: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한해는 무엇 보다 기대가 많이 됩니다.
    젋은 친구들도 새로이 보강이 많이 되었고
    아무튼 단단한 팀웍과 추진력 하나 만큼은 전국 최강!!
    다시 한번 전국 최강으로 부활하는 포세이돈이 되었으면 합니다.
    포세이돈 화이팅!!

  7. 홍정헌 2013.02.18 16: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사진으로만봐도 흥분이됩니다.
    2013년도 즐겁게 행복하게야구했으면 좋겟습니다.
    잘부탁드립니다.
    화이팅!!!!!!!!

  8. 김영진 2013.02.18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는 포세이돈의 한해가 될수 있도록 노력합시다...
    포세이돈 화이팅.....

  9. 김효성 2013.02.19 08: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원한 주전은 없듯이 실력있는 젊은 신입회원들이 많이 보강되면서
    올해는 무엇보다 내부 주전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되네요.
    살아남기 위해서 죽어라 더 열심히 해야 할 것 같습니다. ^^

    포세이돈 이름을 걸고 올해 전국대회에서 사고한번 칩시다.
    야구에 대한 열정만큼, 실력도 전국 최강이 되는 그날을 위해~
    포세이돈 회원의 한 사람으로서 적극적으로 참여하겠습니다.
    다 같이 화이팅 합시다!!!

  10. 정래훈 2013.04.12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삼성 좋아한는 팬인데요

    삼성 이기기 바래요

  11. 정래훈 2013.04.12 15: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시합 이기기 바래요. 오늘 선발투수 로드리게스가 잘하기를 바라고 이승엽씨가 홈런을 치시길 바래요. 삼성 라이온즈 화이팅. 지금은 외국에 있어서 경기를 잘 못보겟지만 오늘 젋은 삼성 야구부가 잘 하기바래요

  12. 송형욱 2013.05.06 2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구부 가입하고싶어요 이제협력업체 들어왔는데 야구가너무하고싶어요 사회인야구경험 이씨읍니다

    • samsungshi 2013.05.07 0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송형욱님.
      연락처도 남겨주셨는데, 본인의 개인정보를 함부로 노출하셔서는 안됩니다. 해당 댓글은 삭제조치하였습니다.
      올려주신 연락처는 동호회 담당자에게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