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만나는 거제조선소의 봄풍경

SHI 이야기/- SHI 인사이드 2014.04.03 17:47

예년보다 빨리 찾아온 봄꽃! 꽃향기와 함께 설레임 가득한 4월 보내고 계시나요? 
4월이 되면 전국 곳곳에서 열리는 벚꽃축제를 보기 위해 많은 분들이 나들이를 떠나는데요. 거제에도 만개한 벚꽃을 맘껏 즐길 수 있는 숨은 명소가 있답니다. 여러분이 생각하는 바로 그곳,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입니다. '조선소는 무겁고 딱딱하다'라는 편견은 이제 버리세요. 그럼, 봄기운이 완연한 거제조선소로 함께 떠나보겠습니다!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 잎이~ 울려퍼질 이 거리를 둘이 걸어요~♪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정문
짜잔, 여기는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정문 앞입니다. 입구에서부터 봄 분위기가 물씬 풍기네요! 
(참, 거제조선소는 기술 유출 방지를 위해서 허가된 사람들만 출입이 가능하답니다. 무작정 방문하시면 안돼요! 다만, 홈페이지를 통해 견학신청을 하시면 지정된 장소에서 견학이 가능하니 참고해주세요. ^^)


거제조선소 본관1
거제조선소 본관2
정문을 지나면 가장 먼저 왼편에 본관이 보입니다. 본관 앞 화단에도 '튤립'이 화사하게 피었습니다. 아름다운 봄꽃을 그냥 지나칠 수 없어서 한 외국인 직원이 사진을 찍고 있네요. 이곳은 이미 많은 사람들의 사진 명소가 돼버렸답니다.


기술연수원으로 향하는 길
직원들의 출퇴근길
육중한 선박이 건조되는 곳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너무 깔끔하게 정돈되어 있죠? 만개한 벚꽃 덕분에 직원들의 출·퇴근길도 즐겁습니다. 웬만한 벚꽃 축제도 부럽지 않아요~


알록달록 꽃들이 모여있는 곳
알록달록 활짝 핀 꽃들도 보이고…

색깔이 다른 벚나무
꽃의 색깔이 다른 벚나무도 보입니다. 색깔의 차이는 햇빛의 양이나 영양분의 차이 때문이 아니라, 품종이 달라서인데요. 왼쪽의 연한 벚나무는 왕벚나무, 오른쪽은 겹벗나무라고 불리는 것입니다. 둘다 장미과로 흔히 볼 수 있답니다.  

 

퇴근길 개나리꽃
공장 정문 옆 벚나무 옆에는 개나리도 피었습니다. 봄향기에 취해 퇴근길 지친하루의 피로도 날려버리죠!

거제조선소의 일몰
마지막으로 거제조선소의 아름다운 일몰입니다. 멀리서 바라 본 거제조선소의 모습은 참 고요해 보이네요. 
이 봄이 가기 전에, 사랑하는 가족 혹은 지인들과 함께 봄 향기에 취해보시는 건 어떠세요?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그네 2014.04.06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소 주변이 참 예쁘네요. 사진도 잘 찍으셨고. 잘 보고 갑니다. :)

  2. 2014.04.10 0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거북이 2014.05.06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소라고 생각하기 힘들정도로 예쁘네요^_^.
    잘 보고 갑니다~

  4. 이상화 2014.07.22 1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취미가 사진촬영인데..삼성인이 되었을때..제 카메라 셔터가 가만있지 않겠군요..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