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명절 보내기 - 차례상 차리기, 호칭 알아보기

Enjoy 라이프 2014.09.03 15:17
드디어 추석 연휴가 코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벌써부터 들뜬 마음으로 일이 손에 안 잡히는 분들 많으실 것 같네요. 추석은 음력으로는 8월 15일로, 우리나라의 대표적 명절 가운데 하나인데요. 쉬는 날이라고 마냥 좋아할 것이 아니라, 제대로 알고 지내는 것도 중요하겠죠? 그래서, 오늘은 추석과 관련된 몇가지 정보들을 준비했습니다! ^^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늘 한가위만 같아라'

추석을 일컫는 말로 '한가위'라는 말도 많이 들어보셨을텐데요. 한가위에서 '가위'는 8월의 한가운데 또는 가을의 가운데를, '한'은 ‘크다’라는 의미입니다. 그래서 한가위는 8월의 한가운데에 있는 큰 날을 뜻합니다. 따라서 한가위란 큰 날 또는 큰 명절이라고 해석할 수 있답니다.

추석에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늘 한가위만 같아라'라는 덕담을 많이 나누는데요. 이 말은 8월 추석 때 음식을 많이 차려놓고 밤낮을 즐겁게 놀듯이 한평생을 이와 같이 지내고 싶다는 뜻의 속담입니다. 아무리 가난한 벽촌의 집안에서도 예에 따라 모두 쌀로 술을 빚고 닭을 잡아 찬도 만들며, 또 온갖 과일을 풍성하게 차려놓았다고 해서 전해진 말이라고 합니다.


추석 차례상 차리기

차례상은 조상의 사진이나 지방을 놓는 '신위'를 기준으로 상차림을 하게 되는데요. 밥, 국, 숭늉은 신위 수(모시는 조상 수)대로 준비합니다. 보통 설에는 떡국을 준비하는데, 추석에는 송편으로 대신하죠. 추석 차례상을 차릴 때 주의할 점이 있는데요. 첫째, 삼치, 갈치, 꽁치 등 끝에 '치'자가 든 것은 쓰지 않습니다. 둘째, 고추가루, 파, 마늘 등 양념을 사용하지 않고, 간장과 소금만으로 조리해야 합니다. 셋째, 붉은 팥 대신 흰 고물을 씁니다. 

상차림은 각 지방이나 집안 전통에 따라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기본 원칙은 동일합니다. 신위와 가장 가까운 곳부터 1열이 시작됩니다. 1열은 좌반갱동(左飯羹東, 밥은 왼쪽, 국은 오른쪽), 2열은 두동미서(頭東尾西, 소고기 선적, 두부전, 동태전 등을 놓되 머리 동쪽, 꼬리 서쪽), 3열은 어동육서(魚東肉西, 어류는 동쪽, 육류는 서쪽), 4열은 서포동혜(西脯東醯, 포는 서쪽, 식혜는 동쪽), 5열은 홍동백서(紅東白西, 붉은 과일은 동쪽에, 흰 과일은 서쪽에)와 조율시이(棗栗梨柹, 대추, 밤, 감, 배, 사과, 약과, 산자 등의 순서대로)로 차려야 한다는 것만 지켜주시면 됩니다. ^^

요즘은 차례상 차리는 방법을 알려주는 어플도 있으니 도움이 필요하실 때 이용해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차례상 차리기 방법을 알려주는 어플, 제사의 정석>



호칭 알아보기

간혹 친지들을 만났을 때 뭐라고 불러야 할지, 호칭이 애매해 난감한 상황이 벌어질 때가 있는데요. 남편과 아내입장에서 혹은 자녀들 입장에서 정확한 호칭은 무엇인지 간단히 정리해봤습니다. 

남편이 알아야 할 호칭
 관계  호칭  자녀의 호칭
 아내의 아버지  장인어른, 아버님  외할아버지
 아내의 어머니  장모님, 어머님  외할머니
 아내의 오빠  형님  외삼촌
 아내의 남동생  처남  외삼촌
 아내의 언니  처형  이모
 아내의 여동생  처제  이모
 아내 오빠의 아내  아주머니, 처남댁  외숙모
 아내 남동생의 아내  처남댁  외숙모
 아내 언니의 남편  형님, 동서  이모부
 아내 여동생의 남편  동서,O서방  이모부
아내가 알아야 할 호칭
 관계  호칭  자녀의 호칭
 남편의 아버지  아버님  할아버지
 남편의 어머니  어머님  할머니
 남편의 형  아주버님  큰아버지
 남편의 남동생  도련님, 서방님  작은아버지
 남편의 누나  형님  고모
 남편의 여동생  아가씨  고모
 남편 형의 아내  형님, 아가씨  큰어머니
 남편 누나의 남편  서방님  고모부
 남편 여동생의 남편  서방님  고모부
 남편 남동생의 아내  동서  작은어머니

 
Posted by samsungsh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