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 711

삼성重, 스마트 고장진단 시스템 기술인증 획득

- KORMARINE 2023에서 美 ABS선급으로부터 AIP 인증 ·IoT 기술 활용, 실시간 고장진단 및 유지보수 시점 예측 - SVESSEL CBM 기술세미나 개최 등 産學硏 참여 네트웍 확대 □ 삼성중공업은 24일부터 27일까지 부산 BEXCO에서 개최되는 ' KORMARINE 2023(국제조선 및 해양산업전)에 참가해 스마트, 디지털, 친환경 기술을 선보인다고 밝힘. □ 특히, 25일에는 미국 ABS선급으로부터 상태기반 스마트 고장진단 시스템인 'SVESSEL CBM(Condition Based Maintenance)'에 대한 SMART MHM(Machinery Health Monitoring) AIP 인증을 획득할 예정임. IoT, AI 기술을 활용한 SVESSEL CBM은 선박 주요 장비의 ..

삼성重, 준법경영시스템 국제인증 통합 취득

- 업계최초 ISO 37301, ISO 37001 통합 인증 · 글로벌 수준의 준법경영, 부패방지 활동 성과 - 준법 신뢰도 제고와 준법 문화 정착 … ESG경영 강화 □ 삼성중공업이 로이드인증원(LRQA)으로부터 조선업계 최초로 국제표준화기구의 '규범준수 경영시스템(ISO 37301)'과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 37001)' 인증을 통합 취득함. 삼성중공업은 판교 R&D센터에서 정진택 대표이사와 로이드인증원 이일형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통합인증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힘. □ 국제표준화기구가 제정한ISO 37301과 37001은 기업의 준법경영 및 부패방지 경영 시스템에 대한 체계적 관리여부를 엄격히 평가해 수여하는 국제인증으로, 삼성중공업이 2개 인증을 통합 취득한 것은 영업,..

삼성重, 업계 최초 '레이저 고속 용접 로봇' 개발

- 멤브레인 패널 용접 속도 5배↑… LNG화물창 생산효율 개선 - 향후 액화수소 화물창에 확대 적용 예정 □ 삼성중공업은 업계 최초로 LNG운반선 화물창의 멤브레인 패널 접합 속도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레이저 고속 용접 로봇'을 개발했다고 21일 밝힘. 이번에 개발한 레이저 고속 용접 로봇은 기존 방식인 플라즈마 아크 용접(PAW, Plasma Arc Welding)과 비교해 속도가 최대 5배 가량 빨라 LNG운반선의 건조 생산 효율을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됨. □ LNG화물창의 건조 과정은 크게 단열재 설치와 멤브레인 시공 으로 이루어짐. 이 중 극저온 액화 천연가스가 직접 닿는 멤브레인 패널의 시공은 고난도의 용접 작업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어 까다롭고 시간도 많이 소요됨. ※ 17만4000㎥급 L..

삼성重 DT 기술, 팬오션 LNG운반선에 장착한다

- 삼성重-팬오션 '포괄적 디지털 솔루션 협력' MOU 체결 · 디지털 트윈(DT) 기반 선박 관리 플랫폼 실증 - DT 기술 고도화로 자율운항 선박 시장 선도 삼성중공업이 팬오션社와 선박운항 효율의 극대화를 위한 디지털 플랫폼 공동연구를 위해 '포괄적 디지털 솔루션 개발 협력' MOU를 체결한다고 19일 밝힘. 이번 협약에 따라 삼성중공업은 '24년 1월, 자체 개발한 '디지털 트윈 기반 선박 관리' 플랫폼을 팬오션 17만4천㎥ LNG운반선(NEW APEX호)에 탑재해 실증을 할 계획임. 지능형 AI 기술을 활용한 선박 관리 플랫폼은 선박의 운항정보를 실시간 분석하여 선박 내 모든 시스템의 성능과 장비를 통합 관리하고 최적화 상태로 유지할 수 있게 해, 선박의 운영비용(OPEX)절감을 극대화하는데 기여..

삼성重 `가스텍 2023`서 미래 친환경 전략 소개

- 미래 친환경 제품, 스마트 & 디지털 기술 경쟁력 과시 ·비피, 쉘 등 글로벌 고객 대상 기술세미나 개최 - LCO2용 압력탱크, 암모니아 엔진개발 협력 강화 성과 기대 □ 삼성중공업은 5일(현지시간)부터 9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스에너지 산업 전시회인 '가스텍 2023'에 참가한다고 밝힘.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을 비롯한 영업·기술 임원 20여명이 총 출동해 글로벌 메이저 에너지 업체들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임.□ 삼성중공업은 행사가 열리는 싱가포르 엑스포 전시장에 216㎡(약 65평) 규모의 단독 전시관을 운영하며, 현재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FLNG(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생산설비) 모델을 중심으로 LNG 및 액화이산화탄소 운반선 등의 기술력과 경쟁력을 소개하고..

삼성重, CCS 기술로 해양사업 영역 넓힌다

- MISC와 액화 CO2 저장·주입 설비 공동 개발, DNV선급 기본인증 ·연간 C02 5백만톤 주입 모듈 탑재…승용차 330만대 배출分 - CCS 사업 본격 궤도 … 미래 성장동력 확보 박차 □ 삼성중공업은 말레이시아 현지시간 30일 쿠알라룸푸르에서 노르웨이 선급인 DNV로부터 '부유식 이산화탄소 저장·주입 설비(FCSU, Floating CO2 Storage Unit)'에 대한 기본 인증을 받았다고 밝힘. □ 삼성중공업이 글로벌 해상 에너지솔루션 기업인 MISC와 공동 개발한 FCSU는 길이 330미터, 폭 64미터 크기로 영하 50도 이하의 액화이산화탄소 10만 입방미터(㎥)를 저장할 수 있는 고압 탱크 용량을 갖췄음. 특히, 선체 상부에 탑재되는 주입 모듈(Injection module)은 연간..

삼성重, 3.9兆원 선박 수주 '축포'

- 메탄올 추진 16천TEU급 컨테이너船 16척, 단일 계약 역대 최대 · LNG선, FLNG 등 대형 계약 앞둬 … 3년 연속 목표 달성 청신호 - 글로벌 선박시장, 친환경 연료로 LNG이어 '메탄올(CH3OH)' 주목 □ 삼성중공업이 4조원에 가까운 대규모 친환경 선박 건조 계약을 단번에 체결하며 3년 연속 수주목표 달성에 성큼 다가 섬. □ 삼성중공업은 아시아 지역 선주사로부터 1만6000 TEU급 메탄올 추진 컨테이너선 16척을 수주했다고 17일 공시함. 수주 금액은 3조 9593억원으로, 단일 선박 계약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임. 이는 지난 해 6월 삼성중공업이 세운 종전 최대 기록(LNG운반선 12척, 3조3310억원)을 경신한 것임. 이들 선박은 2027년 12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