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글보기 710

운동도 하고, 업무 스트레스도 한방에 날려버려요~

조선소라는 회사와는 잘 어울리지 않지만, 삼성중공업에는 국가대표 못지 않은 복싱 실력을 갖춘 이들이 있습니다. 업무를 마치면 체육관으로 달려가 또다시 땀을 흘린다는 이들. 다름 아닌 삼성중공업 사내 '복싱동호회' 회원들입니다. 도대체 '복싱'에 어떤 매력이 숨어 있길래 이들을 모이게 했을까요? 지금부터 함께 만나보시죠! 회원들이 한창 운동중이라는 거제조선소 동호회 체육관 안으로 들어서자, 벌써부터 후끈한 열기가 느껴집니다. 먼저 복싱동호회를 창단하게 된 계기를 들어봤습니다. "복싱동호회는 복싱에 대한 열정으로 모여, 운동도 하고 후배들도 양성해보자는 마음으로 만들었어요. 2002년 10여명의 회원들이 창단했는데, 올해로 벌써 11년이 되었네요. 우리 동호회는 무엇보다 동료들과 함께 운동을 한다는 것이 가..

여수엑스포 해양베스트관에서 삼성중공업을 만나보세요!

지난 12일 개막한 '2012 여수세계엑스포'의 열기가 시간이 갈수록 뜨거워지고 있다고 하는데요. 여러 전시관 중 특히 해양베스트관은 바다 속 세계를 엿볼 수 있는 체험형 전시관으로, 이 곳에서는 전세계 최고의 해양 분야 기술 정책 노하우를 확인하실 수 있답니다. 해양베스트관에서는 삼성중공업이 개발한 제품도 전시되어 있는데요. 어떤 제품인지 궁금하시죠! ^^ 그럼, 저와 함께 해양베스트관에 있는 삼성중공업을 만나러 가볼까요~? Go~Go~ [사진출처 : 여수세계엑스포 공식 홈페이지(http://www.expo2012.kr)] 참! 해양베스트관은 주제관 2층에 자리잡고 있는데요. 위의 사진처럼 빅오와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답니다. 해양베스트관은 '해양가치와 미래비전'을 주제로 14개 기관 13개 사례를 ..

[배이야기] 선박 방향을 나타내는 용어의 기원을 아시나요?

선박에서는 방향을 얘기할 때 뭐라고 할까요? ^^ Left / Right? 좌로 돌려~ 우로 돌려? 아닙니다~ 선박에선 방향을 꺾을 때, Port(좌현), Starboard(우현)라는 말을 씁니다. Port는 뱃머리를 향해서 좌측의 뱃전, Starboard는 뱃머리를 향해서 우측의 뱃전이라는 의미죠. 아래 사진을 보시면, 쉽게 이해가 되실거예요. 그런데, 왜 Port와 Starboard라는 말을 쓰는 것일까요? 이 용어의 유래는 바이킹 시대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당시에는 지금처럼 선박의 타(Rudder)가 선미 중앙에 있지 않고, 선미 오른쪽에 있었기 때문에, 선박을 정박할 때 타가 있는 우현으로는 접안이 어렵고, 좌현으로만 가능했습니다. 그래서 타가 있는 선박의 우현을 '키를 잡다, 조종하다'라는 의미..

[배이야기] 선박 외관의 부위별 명칭이 궁금합니다! 2탄~

오늘은 지난번 선박명칭 1탄에 이어, 약속대로 2탄을 준비했습니다. ^^ 먼저, 조타실을 소개해 드릴게요. 아래 사진에서 하얀색으로 칠해진 구조물이 보이시죠? 1탄에서 'Bridge'를 설명해 드렸는데요. 유리창들이 일렬로 늘어선 곳이 바로 조타실, 영어로는 'Wheel House(휠하우스)'라고 부르는 곳 입니다. 선박에서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하고 있죠. 조타실은 일반적으로 선박의 뒷부분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왜 선박의 앞부분이 아니라 뒤쪽에 있는 걸까요? 이는 선체의 안정성을 위해서랍니다. 선체 앞쪽에 있는 경우 그 흔들리는 정도가 더 커지기 때문이죠. 또하나! 갑판의 상태를 잘 감시하기 위해서 입니다. ^^ 아래는 조타실의 내부 모습입니다. 첨단 기능을 갖춘 항해 장비 통합시스템과 운항제어 시스템 ..

청소년들과 함께 즐거운 1박2일 영어캠프~!

삼성중공업이 방과후학교 청소년들과 1박2일로 영어캠프를 함께하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지난 12일, 13일 양일간 거제조선소 금싸라기 장학회가 성포중학교 학생 20명을 대상으로 ‘외국인 선생님과 함께하는 English Camp’를 개최했는데요. 금싸라기 장학회는 지난 2008년부터 도농간 교육격차 해소 및 외곽지역 학생들의 외국어 능력향상을 위해 매년 영어캠프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12일 오후 거제조선소 문화관에서 출발해 거제시 동부면의 한 리조트에 도착한 학생들은 곧바로 4명씩 5개 팀을 만들었습니다. 이어 각자 정한 팀 이름과 구호 등을 영어로 소개하며 딱딱한 분위기를 부드럽게 했습니다. 저녁시간에는 선급회사 ABS에서 원어민 교사로 참여한 미국과 브라질 국적의 선생님들이 직접 모국을 소개하기도..

삼성중공업, 꿈! 사랑! 어린이날 행사 성황

삼성중공업이 준비한 ‘2012년 세계조선해양축제 거제시민과 함께하는 꿈! 사랑! 어린이 큰잔치’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습니다. 지난 5일 제 90회 어린이날을 맞아 거제조선소 A운동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2012년 세계조선해양축제'와 연계해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 주고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하루를 만들어 주고자 마련되었는데요. 이날 행사장을 찾은 총 인원은 무려 3만2천여명에 달했습니다. 오전 8시 30분부터 엄마, 아빠의 손을 잡고 삼삼오오 입장한 아이들은 삼성중공업이 준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즐기며 행복한 하루를 보냈습니다. 운동장 중앙에는 장애물 통과, 레이싱 카 등 다양한 놀이시설이 운영되었으며, 승마, 리본공예 등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체험의 장도 펼쳐졌습니다. 또한, ..

[생생리포트] 사내 기능경기대회 현장속으로~!

자아~ 이 곳이 어디 일까요?? 바로 삼성중공업 문화관인데요! ^-^ ㅎㅎ 보시는 바와 같이 4월 27일!! 지난주 금요일이죠~ 이날 삼성중공업에서 제 21회 사내 기능 경기 대회가 열렸습니다!! 근데 문화관에서 대회를 하느냐?? 그건 아니구요~ 이곳에선 개막식이 진행되었답니다! 자, 그럼 본격적으로 기능경기대회 현장속으로 들어가 볼까요? ^^ 뿅~ 사내 연수원으로 장소를 옮겼습니다!! ^0^ ㅎㅎ 각 종목 마다 경기장이 틀리지만~ 이곳 연수원이 메인 무대이기에 이곳으로 흘러 들어 왔습니다! ^--^;; 경기에 앞서 각 경기장 마다 경기 설명을 하고 있어요~ 선수들의 각오 인터뷰와 응원 나온 부서원들의 화이팅 인터뷰까지~^---^ㅎㅎ 지금 이곳에선 의장 단체팀들의 경기 설명회를 하고 있어요~ 작년 대비 ..

[배이야기] 선박 외관의 부위별 명칭이 궁금합니다! 1탄~

얼마 전 선박의 마크에 대해서 소개해 드렸는데요. 재밌게 읽으셨나요? 오늘은 선박의 부위별 명칭에 대해서 몇가지 알려드릴게요! 선박이 얼마나 과학적으로 만들어지고 있는지 새삼 느끼게 되실거예요~! 제일 먼저 소개할 명칭은 바로! 구상선수(bulbous bow)인데요. 아래 사진을 보시면, 선수부의 수면 아래 혹같이 둥근모양으로 툭 튀어나온거 보이시죠?? 이 둥근 부분을 벌브(bulb)라고 하고, 이 선수를 벌버스 바우(bulbous bow)라고도 한답니다. 돌고래 입처럼 생겼죠?? ^^ 여러분이 짐작(?)하시는 것과 같이~ 물의 저항을 줄여주는 역할을 하고 있답니다. 선박이 나아갈 때 물의 저항에는 선체와 물의 마찰로 인해 생기는 마찰저항과, 파도를 만들면서 생기는 조파저항이라는 게 있는데요. 사진처럼 ..

거제 해산물 싸고 맛있게 먹는 법

조개구이? 좋아하시나요? 거제도에 놀러오실 계획이 있다면, 한번 보세요 ^^ 거제도는 알다시피 섬 입니다. 그러나 자동차로 여행오시면 섬이라는 생각은 들지 않겠지요. 펜션은 잡으셨는지 모르겠습니다. 펜션에서 해 먹을 수 있는 조개찜을 소개합니다. 굴 구이 혹은 조개구이를 숯불에 구워 먹는다고 생각했는데, 거제도에 있다보니 굴찜 혹은 조개찜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왜 이것을 구이라고 표현하는지 ㅎㅎㅎ 펜션을 잡았다면 이제 찜통 하나를 구입합니다. 시장에 가신다면 아마 만오천원 정도 할거예요. 아깝다 생각하지 마시고 투자합니다. 이제는 시장을 알아보겠습니다. 통영쪽에 계신다면 서호시장, 중앙시장. 거제도로 오셨다면 고현시장, 옥포 중앙시장으로 가는거죠. 무조건 해물 파는곳이 있답니다. 일단 저는 가족이..

Enjoy 라이프 2012.04.12

삼성중공업, 조선소 현장 사원도 영어로 대화 '술술~'

삼성중공업이 조선소 현장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영어 표현을 집대성한 실무 회화 교재를 발간했습니다. 삼성중공업은 조선소에 상주하는 외국인 감독관과의 의사 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현장 근무자들을 위해 '조선소 실무영어회화 소책자'를 발간해 직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답니다. 선주사에서 파견 나온 외국인 감독관이 공정별 검사를 진행하는 조선업의 특성상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에는 수백명의 외국인 감독관이 상주하고 있는데요. 직장이나 반장, 라인QC(현장 품질담당자) 등 외국인 감독관과 직접 의사소통을 해야 하는 일선 관리자들의 회화 실력이 부족해 감독관들을 수시로 접하는 조선소 품질검사요원의 통역을 거쳐야 하는 상황이 많은 것이 현실이었습니다. 이번에 삼성중공업이 발간한 교재는 기본적인 안부 인사와 간단한 대..